떠났네 훨훨 / 밤에게서 별을 / 낮에게서 해를 가져갔…

떠났네 훨훨 / 밤에게서 별을 / 낮에게서 해를 가져갔…

wdfszc34 0 21
떠났네 훨훨 / 밤에게서 별을 / 낮에게서 해를 가져갔네 / 떠났네, 이제 내 마음에는 구름만이 남았네. - 알프레드 테니슨
0 Comments
금일 출석자는 총 11명입니다.

회원포인트 TOP5 랭킹

경험치랭킹

공유해주세요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